날씨가 많이 추워졌네
널 봤을 때에 이른 봄 향기도 무뎌졌네
버릇처럼 네 향기가 났던 이 거리도
겨울 냄새로 덮여 내 마음도 한층 가벼워졌네

툭하면 나오던 입버릇 죽고 못 살 것 같던
네가 없고 나서야 이 온도를 느껴
금방이라도 울 것 같은 말투
내 손을 꼭 붙잡고 말했지 내게
가지 말라던 (내게 가지 말라고)
Yeah 나를 미워해도 돼
바보 같지 이제서야 난 그리워해
바뀐 것 없는 이 골목길에서 eh

Woo 걸어가기 조금은 멀던
네 동네 오르막도 힘들지 않았는데
이젠 네가 없는 것만으로 더 힘든 건 왜일까
I miss you

헤어지고 너 몰래 너의 집 앞 골목길에서
서성이다가 달빛처럼 바래진 가로등
불빛 아래서 널 그리워해도 yeah

딱히 할 말이 있단 건 아니야
그냥 걷다가 보니까 여기야
혹시라도 마주칠까 봐
이런 내 맘을 들킬까 봐
다시 만나고 싶단 건 아니야
그냥 걷다가 보니까 여기야
추억 깃든 골목길에서

Yeah yeah
넌 나 없이 혼자 울곤 했다며
어두워진 길을 외롭게 걷게 했어
내가 일에 바빠 뭐 그리 바빠했을 때
내팽개치곤 이제서야
너의 기억을 주워 담아
이런 핑계 난 다시 찾은 골목길
뻔한 노래 가사처럼
바뀐 건 없는데
난 널 부르는 가수가 됐고
눈앞에 마주할 수 없어
이 노래를 듣고 있어 yeah

Woo 아름다운 이별이 어디 있니
그냥 끝난 거지 더는 물어보지 마
드라마를 봐도 똑같은 사랑 얘기 이별 얘기
I don't know

헤어지고 너 몰래
너의 집 앞 골목길에서
서성이다가 달빛처럼 바래진 가로등
불빛 아래서 널 그리워해도 yeah

다시 걸을 수 없는 이 길에서
너와 나눴던 추억을 지웠어
이제 나만 홀로 걷네
네가 보고 싶은 밤에

Yeah 내 발걸음 떨어지는 소리
우연히라도 난 널 보면 돼
이 길을 don't forget it 여전히

난 잊었다 생각했는데
바보처럼 또 집 앞이야

헤어지고 너 몰래
너의 집 앞 골목길에서
서성이다가 달빛처럼 바래진 가로등
불빛 아래서 널 그리워해도 yeah

딱히 할 말이 있단 건 아니야
그냥 걷다가 보니까 여기야
혹시라도 마주칠까 봐
이런 내 맘을 들킬까 봐
다시 만나고 싶단 건 아니야
그냥 걷다가 보니까 여기야
추억 깃든 골목길에서


Lyrics submitted by TANK_IS_DANK

"골목길에서 Crossroad" as written by Seung Hyub Lee Chang Rak Kim

Lyrics © Sony/ATV Music Publishing LLC, Peermusic Publishing

Lyrics powered by LyricFind

Crossroads song meanings
Add your thoughts

1 Comment

sort form View by:

Add your thoughts

Log in now to tell us what you think this song means.

Don’t have an account? Create an account with SongMeanings to post comments, submit lyrics, and more. It’s super easy, we promise!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