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리면 달릴수록
멀어지는가 했었지
끝에서 돌아봤더니 제자리였지
착하면 착할수록
세상은 날 반기겠지
착하면 바보더라
이 세상엔 역시
내가 설자린 없지
한없이 모자란 걸
무지개 끝에서
귀가길을 못찾는 걸
왜 난 아직
아이들의 꿈을 꾸는데
갈 수록 두렵지
아침에 눈을 뜨는게
무서운 게 형제 조차
믿을 수 없어
약속은 새끼 손가락만큼
쉽게도 꺾여
참 부질없어
없어도 있어도 병든 현실
붙잡아 봤자
삶의 끝은 홀로 남은 병실
태평양보다 깊은 사랑
알고보니 얕더라
남자의 자존심
수표 한 장 보다 얇더라
그 숲을 알고보니
그 늪을 알고보니
도망치듯 스쳐가는
세월의 손을 잡고보니
세상은 왜 나에게
이리 못된거죠
어쩌죠 어디로 가야죠
세상은 왜 나에게
이리 못된거죠
어쩌죠 아무도 모르죠
세상은 왜 나에게
이리 못된거죠
어쩌죠
I don't know where to go
세상은 왜 나에게
이리 못된거죠
왜 아무도 말해주지 못하죠
막다른 길에 발을 들여놓은
어리던 날 보네
마치 엊그제 같은데
매일 어디든 단숨에
달려간다고
날 놓으라고 버티던 가슴에
어느새 멍이 들어가는게
철이 들며 아프네
시간은 금이라
변할 순 없으리라
그리 난 믿었었지
진실을 담았으니까
허나 왜 잘라
모두가 뿌리를 잘라
향기로만 판단하려 한다면
뿌린 곧 말라
마치 어둔 감방안에
쉰 웃음처럼
아님 악몽이란
손에 땀을 쥐는 꿈처럼
늘 편치못해 걷지못해 얻지못해
주위의 시선이란
묵은 때를 벗지 못해
꿈을 그리며 사는법
눈을 가리고 사는것
원한다면 당연한 댓가를
치룬다는 것
이제는 알아 많이 배웠으니까
꿈같던 현실이
내 눈물을 태웠으니까
세상은 왜 나에게
이리 못된거죠
어쩌죠 어디로 가야죠
세상은 왜 나에게
이리 못된거죠
어쩌죠 아무도 모르죠
세상은 왜 나에게
이리 못된거죠
어쩌죠
I don't know where to go
세상은 왜 나에게
이리 못된거죠
왜 아무도 말해주지 못하죠
I'm a my way and
I'm so lonely
can't stand
this no more no more
give me a hand
so I can stand by myself
by myself
Be the shelter cause
it's raining outside
Lonely traveler yes
sometimes I'll try
whole I if you have my sanity
I need somebody
who's gonna stay with me
세상은 왜 나에게
이리 못된거죠
어쩌죠 어디로 가야죠
세상은 왜 나에게
이리 못된거죠
어쩌죠 아무도 모르죠
세상은 왜 나에게
이리 못된거죠
어쩌죠
I don't know where to go
세상은 왜 나에게
이리 못된거죠
왜 아무도 말해주지 못하죠
I'm all alone





Lyrics submitted by Kythlion

알고 보니 song meanings
Add your thoughts

No Comments

sort form View by:
  • No Comments

Add your thoughts

Log in now to tell us what you think this song means.

Don’t have an account? Create an account with SongMeanings to post comments, submit lyrics, and more. It’s super easy, we promise!

Back to top
explain